코인블록 코인 커뮤니티

본문 바로가기

팝업레이어 알림

팝업레이어 알림이 없습니다.
사이트 내 전체검색

최신글

거래소 현재 시세(KRW) 현재 시세(USD) 변동액/변동률 누적 거래량
- - - - -

뉴스/정보

작년 대형 암호화폐 거래소 해킹 사건의 배후가 앞서 지목된 북한이 아니라 러시아라는 주장이 나왔다.17일(현지시간) 일본 아사히신문 보도에 따르면, 해킹 당한 코인체크의 직원 컴퓨터에서 러시아 해커 조직 관련 변종 바이러스가 확인됐다.확인된 멀웨어에는 ‘모크스(Mokes)’와 ‘넷와이어(Netwire)’가 포함되어 있으며 직원 이메일을 통해 시스템에 침투됐다. 해커는 이를 통해 거래소에 무단 접근해 시스템을 원격으로 조종할 수 있었던 것으로 알려졌다.아사히신문은 모크스가 "2011년 6월 러시아 암거래 사이트에 처음 등장해 러시아계 해커들 사이에서 사용되고 있다"며, "북한 해커 조직이 모크스 바이러스를 사용한 사례는 나오지 않았다"고 설명했다.미국 사이버보안 전문가 또한 바이러스를 분석한 결과, 코인체크 공격에 러시아 또는 동유럽 소재 해커 조직과 관련됐을 것이라고 주장했다.앞서 코인체크 해킹이 북한 소행이라는 주장이 제기됐었다. 사이버보안업체 그룹IB는 지난 10월 보고서에서 북한 해커 조직 라자루스가 배후일 가능성을 제기했으며, 한국 국가정보원도 북한이 코인체크 배후인지 조사 중이라고 밝힌 바 있다.코인체크는 지난해 1월 해킹 공격으로 당시 기준 5억3000만 달러 상당의 암호화폐를 탈취 당했다. 이후 일본 금융 당국은 대대적인 산업 규제 및 감독에 나서며, 거래소의 운영 개선, 시스템 강화를 촉구한 바 있다.<저작권자 © TokenPos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시총 3위 암호화폐 XRP 지원 스타트업 '리플'이 세계적인 자금 이체 기업 '머니그램(Moneygram)'과 손을 잡았다.17일(현지시간) 포춘지 보도에 따르면 리플은 ‘머니그램(MoneyGram)’과 파트너십을 체결하고 기업 지분을 인수했다.리플은 주당 4.1 달러에 머니그램 지분 8~10%를 매입, 인수 금액은 3000만 달러 상당으로 예상된다. 해당 계약에는 향후 2년 간 추가적으로 2000만 달러의 자금을 투자하는 옵션도 포함돼있다.이번 지분 인수로 머니그램 이사회 참관인 자격을 얻은 리플은 XRP를 사용하는 엑스래피드(X-Rapid)가 국경 간 송금 시장에서 새로운 기회를 가지고 XRP 확산에 긍정적으로 작용할 것을 기대하고 있다.지난 몇 년간 리플은 국경 간 송금을 위해 외국 계좌에 담보금을 묶어 두는 대신 XRP를 연결 통화(bridge currency)로 사용할 수 있다고 피력하며, 여러 은행들과 파일럿 실험을 진행해왔다.리플 CEO 브래드 갈링하우스는 외환 은행 계좌에 자금을 두는 방식이 머니그램의 운영 자본 상황에 부정적으로 작용했다고 짚으면서, "XRP를 통해 이용자를 지원하고, 자금 운영 방식도 개선할 수 있다"고 강조했다.최근 주가 하락을 겪고 있는 머니그램은 리플 투자로 새로운 자금 기반을 마련하게 됐다. 앞서 중국 앤트파이낸셜 인수가 진행됐으나 정부 반대로 무산됐다.머니그램 수석재무책임자인 래리 안젤리(Larry Angelilli)는 "리플의 파트너십이 머니그램이 운영 효율을 높이고, 수익과 현금 흐름을 개선하는 기회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저작권자 © TokenPos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뉴스/정보 더보기

회원로그인

그누보드5
상호명
코인블록
이메일
help@amblk.com
Copyright© 코인블록 All rights reserved.